덴탈씨어터, 올해도 행복 나눔
덴탈씨어터, 올해도 행복 나눔
  • 김윤아 기자
  • 승인 2018.11.30 1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일재단에 구강암·얼굴기형 환자 수술기금 전달
덴탈씨어터가 후원금을 전달하고 있다. (왼쪽부터) 나성식 명예이사장, 허경기 회장, 김건일 이사장
덴탈씨어터가 후원금을 전달하고 있다. (왼쪽부터) 나성식 명예이사장, 허경기 회장, 김건일 이사장

덴탈씨어터(회장 허경기)는 27일 스마일재단(이사장 김건일) 사무국에서 구강암, 얼굴기형 환자를 위한 치과적 수술비 후원금 134만6000원을 전달했다.

덴탈씨어터 허경기 회장은 “스마일런페스티벌에 참여하면서 구강암, 얼굴기형 환자를 지원하는 사업에 관심을 가지게 되었고, 치과계에서도 이런 의미 있는 사업에 더 많이 참여할 수 있길 바라는 마음에서 작년에 이어 올해도 스마일재단에 기부를 결정했다”며 “공연장에 모금함을 마련해 두고 관객들이 자발적으로 기부할 수 있도록 했는데, 모금액이 큰 것은 아니지만 참여하신 분들이 다시 한번 구강암, 얼굴기형에 대한 인식개선을 할 수 있는 계기가 된 것 같아 더욱 의미가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따뜻한 나눔을 실천한 덴탈씨어터 회원들.
따뜻한 나눔을 실천한 덴탈씨어터 회원들.

스마일재단 김건일 이사장은 “덴탈씨어터 회원들의 열정과 노력 때문인지 올해 정기공연에는 더 많은 관객이 참여해 주셨던 것 같다. 뛰어난 연기실력만큼 따뜻한 마음으로 기부를 결정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덴탈씨어터 회원과 관객께서 모아주신 소중한 후원금은 구강암, 얼굴기형 환자를 위해 투명하게 사용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덴탈씨어터는 25일부터 28일까지 가나의집 열림홀에서 제21회 정기공연 ‘지구에서 온 사람’을 진행했다. 이번 공연은 허경기 회장 기획, 오종우 예술감독 연출, 차가현 회원 협력연출로 준비됐으며 박승구·박해란·유경내·이동찬·이석우·장영주 회원이 각자의 배역에 맞는 열연으로 관객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덴탈씨어터 정기 공연 ‘지구에서 온 사람’의 한 장면.
덴탈씨어터 정기 공연 ‘지구에서 온 사람’의 한 장면.

덴탈씨어터는 2017년에도 정기공연을 통해 모아진 후원금을 구강암, 얼굴기형 환자를 위한 기금으로 스마일재단에 후원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